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재)김포FC, 지난해 유소년 선수 사망 사건 관련 사과문 발표
천선영 기자 | 승인 2023.03.18 02:30

(재)김포FC(대표이사 서영길)가 지난해 4월 발생한 유소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해, 대표이사 명의의 사과문을 17일 발표했다.

서영길 대표이사는 사과문을 통해 “유가족분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였던 점에 대해 사죄드린다”며 “향후 엄정하게 대처하여 철저하게 마무리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발생한 김포FC 유소년 클럽 소속 선수의 사망 사건은 2023년 1월 스포츠윤리센터의 징계 요청 결정에 따라, 현재 대한축구협회에서 징계 심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김포시는 지난 13일자로 (재)김포FC에서는 관련 지도자 3인에 대해 직무정지 조치를 취했으며, 유소년 선수 관리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갈 방침임을 밝혔다. 

다음은 (재)김포FC 서영길 대표이사의 사과문 전문이다. 

- 유소년 사망 사건 관련 -

사 과 문

○ 먼저, 김포FC 유소년 선수의 사망 사건과 관련하여 고인이 된 선수와 유가족분들께 깊은 위로와 사죄의 말씀드립니다.

○ 구단은 한국프로축구연맹 관련규정에 의한 유소년 시스템 구축을 위해 2022년 1월 유소년팀(U-18)을 창단하였고, 운영하던 중 같은 해 4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되었습니다.

○ 이에 관련 지도자3인에 대한 비상대책위원회 의결 사항을 통해 관련자 조치를 취하고자 하였으나, 규정과 행정이라는 명목하에 유족분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였던 점에 대해 다시한번 진심으로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 늦게나마 유족분들의 뜻을 받들어 논란이 되었던 지도자 3명에 대하여 직무 정지 조치하였고, 차후 엄정하게 대처하여 철저하게 마무리하도록 하겠습니다.

○ 이번 일을 계기로 현재 남아있는 다른 선수들 지도를 위해 새로운 지도자 선임 및 유소년 선수 관리,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23. 3. 17.

김포FC 대표이사 서영길

천선영 기자  sun0@gimpomaeil.com

<저작권자 © 김포매일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10108 경기도 김포시 돌문로 95번길 12-13(사우동) (주)김포매일  |  대표전화 : 031)983-5005  |  팩스 : 031)982-3561
등록번호 : 경기 아 50959  |  등록일 :2014년 4월 11일   |  발행인 : 이원규  |  편집인: 천용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용남
Copyright © 2023 김포매일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