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포서 화이자 1차 맞은 20대, 5일 째 되는 날 숨진 채 발견...
천용남 기자 | 승인 2021.09.14 11:43

김포에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20대 남성이 5일이 지난 후 숨진 채 발견돼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3일 김포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전 10시께 김포의 한 아파트 방 안에 있던 20대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가사도우미가 발견, 112에 신고했다.

A씨는 지난 6일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을 한 뒤 두통 등의 증상을 보인 것으로 파악됐다.

유족 측은 A씨가 어릴 적부터 기저질환이 있어 병원진료를 받기는 했지만, 성인이 되고 크게 이상은 없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시신 부검을 의뢰, 백신 연관성 등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현재까지 A씨의 사인과 관련해 확인된 부분은 전혀 없다”며 “일단 A씨의 시신 부검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천용남 기자  cyn5005@gimpomaeil.com

<저작권자 © 김포매일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용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415-800 경기도 김포시 김포대로 802번길 45 (주)김포매일  |  대표전화 : 031)983-5005  |  팩스 : 031)982-3561
등록번호 : 경기 아 50959  |  등록일 :2014년 4월 11일   |  발행인 : 이원규  |  편집인: 천용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용남
Copyright © 2021 김포매일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