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국인 여성 추정 7번째 시신…'사망 14명·실종 12명'
김포매일닷컴 | 승인 2019.06.05 21:25
4일 오후 (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머르기트 다리 인근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침몰 현장에서 정부합동신속대응팀과 헝가리 수색팀이 수습한 시신을 다른 보트에 옮기고 있다. 2019.6.4/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부다페스트=뉴스1) 유경선 기자 = '허블레아니호' 침몰사고 8일째이자 수중수색 3일째인 5일 오전 선체에서 한국인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수습된 데 이어 이날 오후에도 사고 지점으로부터 강 하류 방향으로 50㎞ 떨어진 지역에서 한국인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 1구가 추가로 발견됐다.

정부합동 신속대응팀은 "오늘 오후 12시10분에 사고현장으로부터 약 50㎞ 떨어진 에리치(Ercsi)에서 시신 1구를 수습했다"고 밝혔다.

대응팀에 따르면 해당 시신은 헝가리 대테러청 소속 구조요원이 수습했으며 침몰 선박에 탑승했던 한국인 여성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날 수습된 시신 2구가 모두 유람선에 탑승했던 한국인 관광객인 것으로 확인될 경우 유람선에 올랐던 33명의 한국인 중 7명의 생존자를 제외하고 사망자는 14명, 실종자는 12명이 된다.

지난 3일 수색을 시작한 이후 지금까지 Δ3일에 2구 Δ4일에 3구 Δ5일에 2구 등 이날까지 총 7구의 시신이 수습됐다.

허블레아니호는 지난달 29일 오후 9시5분쯤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머르기트 다리 인근에서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호에 들이받혀 순식간에 침몰했다. 한국인 탑승객 외에 선장과 선원 등 2명의 헝가리인도 실종 상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포매일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415-800 경기도 김포시 김포대로 802번길 45 (주)김포매일  |  대표전화 : 031)983-5005  |  팩스 : 031)982-3561
등록번호 : 경기 아 50959  |  등록일 :2014년 4월 11일   |  발행인 : 이원규  |  편집인: 천용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용남
Copyright © 2019 김포매일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